내서재현황

  로그인 하세요
베스트도서베스트도서 추천도서추천도서

도서정보

책 사냥꾼을 위한 안내서

    제목 : 책 사냥꾼을 위한 안내서
  • 저자 : 오수완
  • 등록일 : 2013-10-15
  • 출판사 : 웅진문학에디션뿔
  • 출판일 : 2013-07-29
  • 공급사 : 우리전자책  
  • 지원기기:PC iPhone, Android Phone iPad, Galaxy Tab

형태

XML

용량

692k

대출현황

대출가능

예약현황

예약 (0)

작품 소개

1억 원 고료, 제2회 중앙장편문학상 수상작

하루키, 보르헤스, 에코에게 던지는
한 방의 충격 같은 소설

사라진 책을 찾아 세계를 방랑하는
‘책 사냥꾼’의 환상적 모험을 그린 지적 판타지


▣ 책으로 이루어진 은하를 여행하는 ‘책 사냥꾼’의 이야기를 그린 기묘하고 독창적 소설
‘다행히도…… 세상에는 밤하늘의 별만큼이나 많은 책이 있다.’

▣ ‘미로의 보물’을 찾아 ‘밤을 걷는 방랑자’, 어느 책 사냥꾼의 회고록

헌책방을 운영하던 ‘나’는 어느 날 책장의 책들을 모조리 도둑맞는다. 그리고 우연처럼 책 사냥꾼들의 비밀 조직 미도당의 총수가 찾아와 ‘검은별’에게 빼앗긴 『베니의 모험』을 찾아달라는 의뢰를 한다. 미도당은 희귀본 거래업자로서 국립 중앙도서관에 필적할 정도의 희귀본을 소장하고 있으며 정재계에까지 영향력을 행사하는 의문의 조직인데, 최고의 책 사냥꾼들과만 거래한다는 미도당 총수가 나에게 접근했던 것은 ‘나’ 역시 낮에는 헌책방을 운영하지만 밤에는 사라진 책들을 쫓아다니는 책 사냥꾼 ‘반디’였다는 것을 알고 있었기 때문이다.

책 사냥꾼이 되기로 했다면 그는 쫓는 인생이 아니라 쫓겨 다니는 인생을 선택한 것이다. 책 사냥꾼은 밤에 걷고 낮에 머물며 눈길이 머무는 곳을 피해 다니다 벽 뒤에 이르러 한숨을 쉰다. 도둑과 강도와 칼잡이 들이 책 사냥꾼의 친구이며, 도둑과 강도와 칼잡이 들과, 그리고 책 사냥꾼과 경찰이 책 사냥꾼의 적이다. (중략) 책 사냥꾼 주위에는 또 다른 일곱 명의 책 사냥꾼이 있고 이들 중 셋은 적이고 셋은 친구이며 나머지 하나는 신이다.
훌륭한 책 사냥꾼이 되기 위해서는 잠입과 은밀한 행동은 물론이고 신분을 위장하고 기척을 감추는 따위의 일도 능숙해야 했다. 그들은 달리는 버스에 뛰어오르기도 하고 가시가 돋아난 담을 넘기도 하고 3층 높이의 건물에서 창을 깨고 뛰어내리기도 하고 화장실의 청소함에 숨기도 하고 가스관을 타고 건물을 기어오르기도 하지만 누군가를 해칠 무기 대신 고작해야 노끈을 자르기 위한 주머니 칼 정도를 갖고 있을 뿐이며 싸움보다는 도망을 선택하고 은신처를 만들기 위해 골몰하고 그곳에서도 늘 탈출로를 염두에 두고 어쩔 수 없이 적과 마주하면 은근한 암시와 교묘한 속임수로 따돌리려 한다.
과거에는 책 사냥꾼 주위에 세 명의 친구와 세 명의 적이 있다고 했지만 근대 이후의 책 사냥꾼의 세계는 홉스가 지적한 대로 만인에 대한 만인의 투쟁의 장이 되고 말았다. 책 사냥꾼은 그 어느 때보다 더 외로운 불신의 세계에 살고 있어서 자기 주위에 있는 일곱 번째 책 사냥꾼이 정말 신이라고 하더라도 그는 알아보지 못할 것이다.(pp.85~87)

책 사냥꾼으로서의 호기심과 의협심이 발동한 나는 폭력집단으로 악명 높은 ‘검은별’과 숙명적 대결을 예감하며 『베니의 모험』을 찾는 일에 뛰어든다. 폐쇄된 연구소의 캐비닛 안에서 타이프라이터로 작성된 작자 미상의 『베니의 모험』을 찾은 나는, 그 책이 ‘끝없는 책’ 중의 첫 번째 책으로 어떤 책이나 전집의 일부일 거라는 단서를 발견하며 묘한 쾌감에 빠져든다. 책 사냥꾼으로서의 동물적인 본능이 되살아난 나는 두 번째 책 『어둠 속의 방랑자』를 찾아내면서, ‘끝없는 책’이란 책 사냥꾼 세계에서 전설로 내려오는 단 한 권의 완전한 책인 『세계의 책』을 가리키는 말이며, 자신이 찾은 책들은 다른 책을 찾게 해주는 단서이자, 최종적으로 『세계의 책』에 이르게 해주는 ‘안내서’라는 사실을 깨달으며 전율한다. 책 사냥꾼 반디가 모든 책 사냥꾼들의 최종 목표이자 수수께끼에 감춰진 『세계의 책』을 찾는 데에 근접하자 다른 책 사냥꾼들과 책 탐정과 책 도둑과 경찰 들이 반디를 쫓기 시작한다.

아주 오래전에 아주 훌륭한 책이 한 권 있었다. 그 책은 『세계의 책』이라고 불렸다. 그 책은 없어졌고 그래서 어떤 사람들이 그 책을 다시 찾기로 했다. 그들은 책 사냥꾼이라고 불렸다. 그들은 『세계의 책』을 찾을 수 없었다. 대신 그들은 세상에 있는 많은 책 중에 『세계의 책』을 찾기 위한 『안내서』를 찾아다니기로 했다.
『세계의 책』은 모든 책의 참고 문헌이었다. 만약 당신이 아주 아름다운 책을 읽었다면 그 책의 모든 것이 『세계의 책』에 있다. 만약 당신이 가장 지극한 비밀을 어딘가에 적었다면 그 모든 것이 『세계의 책』에 적혀 있다. 당신이 이 우주에서 가장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찾는다면 그 이야기는 『세계의 책』 속에 있다. 당신이 신과 자연과 우주의 비밀에 대해 알고 싶고 당신의 운명과 인간의 본질에 대해 알고 싶다면 그건 『세계의 책』에 나와 있다. 당신은 언젠가 모든 책이 파괴되고 불태워지고 사라져도 단 한 권의 책이 남아 불타 사라진 모든 책들을 다시 부활케 하리라는 것을 알고 있다. 그것이 『세계의 책』이다.(p.36)

『세계의 책』에 도달하는 과정에서 반디는 아홉 권의 결정적인 ‘안내서’를 찾아낸다. 그 과정에서 반디가 읽었던 책과 알고 있는 책과 누군가로부터 전해 들었던 모든 책들이, 출판된 책과 출판되지 않았지만 책 속에 언급되어 있는 수많은 책들이 ‘안내서’들의 ‘안내서’임을 깨닫게 된다. 결국 반디의 이야기는 『세계의 책』을 찾기 위한 또 다른 ‘안내서’이자, 숨죽이며 호시탐탐 기회를 엿보고 있는 어린 책 사냥꾼들에게 남기는 선배 책 사냥꾼의 삶을 그린 ‘회고록’이며, 잃어버리고 불타버린 책들을 복원해 낼 책들에 관한 ‘주석서’이며, 책 사냥꾼의 꿈을 좇는 도전과 성배를 찾기 위한 모험과 그 속의 사랑과 우정을 그린, 한 편의 가슴 뛰는 ‘소설’이다.

저자 소개

오수완(저자) : 1970년 철원에서 태어났다. 경희대학교 한의학과를 졸업하고 경희의료원에서 전문의 과정을 마쳤으며 현재 한의사이다. 4년에 가까운 집필 기간을 거쳐 쓴 『책 사냥꾼을 위한 안내서』로 2010년 제2회 중앙 장편문학상을 수상했다.

목차

책 사냥꾼을 위한 안내서
안내서들에 대하여
작가의 말

오늘 본 도서

1 개

이전책
다음책 내서재 Top

희망도서 신청